양수경, 유튜브 채널로 집밥 레시피 공개
/사진=양수경 유튜브 영상 캡처
/사진=양수경 유튜브 영상 캡처


가수 양수경이 선보이는 집밥 레시피가 온라인상에서 화제다.

유튜브 채널 '양수경의 같이 먹자'를 통해 직접 개발한 요리법을 공개해온 일명 ‘양수경표 특제 집밥 레시피’가 주부들 사이에서 높은 인기를 얻고 있다.

양수경은 볶음밥에 깍두기를 활용해 2AM 창민의 입맛을 사로잡는가 하면 쉽게 도전하지 못하는 식재료인 홍어를 활용한 동그랑땡을 만들어 개그맨 이상준으로부터 웃픈 맛평가를 받기도 했다. 또 잡내를 제거하기 위해 소주를 활용하거나 직접 담근 장아찌로 요리에 깊은맛을 더하기도 했다.

요리를 어려워하는 일명 '요린이'들도 알기 쉬운 레시피를 공개해온 양수경은 초대한 게스트들로부터 특급 칭찬을 이끌어냈다. 브라운아이드걸스 제아, 2AM 창민 등 젊은층을 공략한 메뉴는 물론 김흥국, 서승만 등 중견 남성의 입맛도 사로잡으면서 전 연령층을 아우르는 요리 카리스마를 선보인 것. 무엇보다 집에서도 충분히 활용할 수 있는 간단 명료한 레시피가 눈길을 끌었다.

이처럼 '불청마마'표 특급 레시피를 접한 주부들은 "집에서도 충분히 활용 가능한 레시피 덕분에 가정이 화목해졌다", "메뉴가 고민될 때 즐겨보는 프로그램이 됐다" 등 훈훈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양수경은 제작진을 통해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직접 만든 요리를 대접하는 기쁨이 있다. 요리를 두려워하지 말고 열심히 도전했으면 좋겠다. 그 도전에 '양수경의 같이 먹자'가 보탬이 됐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양수경의 같이 먹자'는 양수경이 직접 레시피를 개발하고 요리해 팬과 지인들에게 대접하는 내용의 콘텐츠를 담는다. 쉽게 접할 수 있는 식재료로 특별하고 근사한 한끼를 만들어내는 양수경의 반전 요리 실력과 '원조 디바'라는 수식어와는 반전되는 털털하고 유쾌한 면모가 인상적이다.

'양수경의 같이 먹자'는 매주 수요일 오전 11시에 영상이 업로드 된다.

김소연 기자 kims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