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영 전 아나, 출산
"안정을 취하고 있다"
남편과 '아내의 맛' 출연
박은영 / 사진 = 텐아시아DB
박은영 / 사진 = 텐아시아DB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박은영이 3일 밤 득남했다.

4일 박은영의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 측은 "박은영 전 아나운서가 3일 밤 11시 서울 모처의 병원에서 2.9kg의 남아를 출산했다"라며 출산 소식을 전했다.

이어 "현재 산모와 아이는 모두 건강하며, 남편 김형우 씨와 가족 및 지인들의 축하 속에 안정을 취하고 있다. 가까운 시일 내에 좋은 모습으로 찾아뵙도록 하겠다. 축하해주신 모든 분들께 이 자리를 빌어 다시 한 번 감사 인사 전한다"라고 밝혔다.

박은영은 TV조선 '아내의 맛'을 통해 만삭의 모습으로 임산부의 여러 고충들을 전한 바 있다. 최근에는 역아를 제자리로 돌리기 위해 둔위교정술을 받는 모습이 높은 관심을 받기도 했다.

한편, 박은영은 지난 2019년 3세 연하의 비연예인 김형우 씨와 결혼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