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하재숙 인스타그램
/사진 = 하재숙 인스타그램


배우 하재숙이 살이 쏙 빠져 청순한 미모를 발산했다.

하재숙은 지난 1일 인스타그램에 "감정기복 심한편ㅋㅋㅋ '오케이 광자매'. 내 이름은 마리아"라고 적고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은 KBS 2TV 드라마 '오케이 광자매' 촬영장 속 하재숙의 모습. 살이 쏙 빠진 하재숙은 긴 머리를 늘어뜨리고 청순미를 선보여 시선을 끌었다.
/사진 = 하재숙 인스타그램
/사진 = 하재숙 인스타그램
한편, 하재숙은 2016년 비연예인 연인과 결혼, 강원도 고성에 신혼집을 차렸다. 남편 이모씨와의 신혼 생활을 SBS '동상이몽'을 통해 공개하기도 했다. 최근 24kg을 감량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