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현, SNS 통해 고인 추모
"결혼 전까지 함께 지내"
"투병하느라 힘드셨던 母"
가수 이정현과 모친/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이정현과 모친/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모친상을 당한 가수 겸 배우 이정현이 고인을 추모했다.

이정현은 지난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모친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리며 "저의 어머니를 위해 기도해주시고, 명복을 빌어주신 모든 분들, 여러분들 덕분에 저의 어머니가 하늘에서 더욱 행복해 하실 것 같아 정말로 기쁘다"고 적었다.

이어 "제가 딸 다섯 중 막내라 어머니에게 어리광도 많았고, 결혼 전까지 어머니와 함께 지내서 그런지 어머니가 더 많이 생각나고 벌써 그립다"며 "어머니의 가장 큰 기쁨은 온 가족들과 함께 모여 만들었던 명절 음식 준비와 김장이었는데, 그 소중했던 순간들 또한 그리워진다"고 밝혔다.

그는 자신의 모친을 향해 "언제나 저의 마음속에서 함께 할 우리 엄마, 정말로 존경하고 사랑한다"고도 했다.

이정현의 모친은 지난달 29일 지병으로 인한 투병 중 세상을 떠났다.
다음은 이정현의 인스타그램 게시글 전문.
저의 어머니를 위해 기도해주시고, 명복을 빌어주신 모든 분들….

여러분들 덕분에 저의 어머니가 하늘에서 더욱 행복해 하실 것 같아 정말로 기쁩니다.

제가 딸 다섯 중 막내라 어머니에게 어리광도 많았고, 결혼 전까지 어머니와 함께 지내서 그런지 어머니가 더 많이 생각나고 벌써 어머니 품이 그립네요...

어머니의 가장 큰 기쁨은 온 가족들과 함께 모여 만들었던 명절 음식 준비와 김장이었는데, 그 소중했던 순간들 또한 그리워집니다.

저에게 요리의 재미를 알려주신 우리 엄마 정말 감사합니다...

투병하느라 힘드셨던 우리 엄마...이제 천국에서 마음껏 날아다니세요...언제나 저의 마음속에서 함께 할 우리 엄마...정말로 존경하고 사랑합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