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대 "'펜트하우스' 시즌2, 주석훈 주체적인 변화 있을 것"
"인기상 수상? 인생의 한 획 그은 감사한 순간"
김영대 "'펜트하우스' 인기 덕분에 본가서 사인만 하고 와" [화보]


김영대 "'펜트하우스' 인기 덕분에 본가서 사인만 하고 와" [화보]
배우 김영대 화보 / 사진제공=앳스타일
배우 김영대 화보 / 사진제공=앳스타일
배우 김영대가 우월한 비주얼을 뽐냈다.

SBS '펜트하우스'의 주석훈 역으로 대중에게 큰 사랑을 받은 배우 김영대가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 2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김영대는 쌤소나이트 레드와 함께 트렌디한 매력을 보여주며 기존과 다른 새로운 모습으로 여심을 사로잡았다.

김영대는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펜트하우스 시즌 1'에 대해 "내게 많은 성장점을 안겨 준 작품"며 애정을 드러냈다. 또한 "드라마의 큰 인기 덕분에 부모님이 계신 본가에만 다녀오면 사인만 하고 왔다"며 웃음을 자아냈다.

김영대는 곧 방영 예정인 '펜트하우스 시즌 2'에 대해 "시즌 1보다 좀 더 주체적인 주석훈의 변화가 있을 예정"이라며 "'변화'라는 키워드에 중점을 둬도 좋다"는 말로 시즌 2의 관전 포인트를 귀띔했다.

KBS2 '바람피면 죽는다'에 대해서는 "함께 호흡하는 배우가 조여정 선배이기에 더욱 행복했다"고 출연 소감을 밝혔다. 인기상 수상의 쾌거를 얻게 한 작품으로서 "인생의 한 획을 그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감사한 순간"이라고 수상 당시를 떠올렸다.

김영대의 인터뷰와 화보는 앳스타일 매거진 2월호에서 만나 볼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