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홍철, SNS 통해 근황 공개
덥수룩한 수염 '눈길'
/사진=노홍철 인스타그램
/사진=노홍철 인스타그램


방송인 노홍철이 근황을 전했다.

노홍철은 2일 자신의 SNS 계정에 "A-YO! 털과 머리가 자란다. 털과 머리가 자란다. 털과 머리가 자라는 건 누구든지 알지요"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노홍철은 산 위에서 여유로운 일상을 보내고 있다. 그는 바위 위에서 두 손을 모아 한껏 진지한 표정을 지은 채 기도하는 자세를 취했다. 특히 덥수룩하게 자란 수염이 돋보여 눈길을 끌었다.
/사진=노홍철 인스타그램
/사진=노홍철 인스타그램
한편 노홍철은 지난달 24일 방영된 MBC 예능 '구해줘! 홈즈'를 끝으로 하차했다. 그는 "원룸부터 대저택까지 시청자들의 보금자리를 찾는 게 보람 있었다. 대결에서 많이 졌는데 가는 날까지 졌다. 여한이 없다"며 자유인을 선언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