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지민 "몸무게 쪘다 뺐다 지겨워"
고담백 저칼로리 다이어트 식단 공개

홍지민, 건강한 다이어트 선언
/사진=홍지민 인스타그램
/사진=홍지민 인스타그램


배우 홍지민이 건강한 다이어트를 선언하며 식단을 공개했다.

홍지민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많은 분들이 식단을 궁금해 하셔서 저녁 식단을 공개한다"며 남편과 자신의 한끼 식사를 공개했다.

홍지민이 공개한 사진 속에는 두부와 굴, 미나리와 알배추 등제철 야채를 넣고 조리한 건강식이 담겨 있었다. 홍지민은 "전투요리"라고 칭하면서 "냉장고 재로 털어 뚝딱 만들어내는 요리"라고 설명했다.
/사진=홍지민 인스타그램
/사진=홍지민 인스타그램
홍지민은 "간단하지만 맛은 기가 막히게 맛나다"며 "전 늘 제철에 가장 좋은 재료들을 사용한다. 그래야 맛도 좋고, 싸고 신선하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과거 32kg을 감량했을 때와는 다른, 보다 건강한 다이어트를 하겠다는 의지도 내비쳤다.
/사진=홍지민 인스타그램
/사진=홍지민 인스타그램
홍지민은 "이전 다이어트와 달리 웨이트 운동과 단백질을 꼭 섭취하려 노력한다"며 "근육량을 키우고, 체지방은 줄이고, 기초 대사량을 높여 좀 먹어도 잘 안찌는 몸으로 바꾸려 노력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요요없는 건강한 다이어트를 하겠다"며 "쪘다, 뺐다, 이젠 지겹다"고 유쾌하게 고백하기도 했다.

또 "자야 하는데, 애들이랑 같이 자다가 깼다"며 "잠을 잘자야 (살도) 잘 빠진다. 하지만 이런 시간도 소중해서, 육아맘 워킹맘은 다들 제 마음 아시죠?"라고 전하기도 했다.

홍지민은 2006년 한 살 연상 도성수 씨와 결혼했다. 2015년 첫째 딸 로시를 낳았고, 2017년 둘째 로라를 낳았다. 임신과 출산으로 떨어진 체력과 건강을 위해 다이어트에 돌입한 홍지민은 32kg을 감량하며 완벽한 미모를 자랑해 화제가 됐다.

김소연 기자 kims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