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수영♥' 박하선, 떡잎부터 남달랐던 모태미녀


'류수영♥' 박하선, 떡잎부터 남달랐던 모태미녀
'류수영♥' 박하선, 떡잎부터 남달랐던 모태미녀
사진=박하선 인스타그램
사진=박하선 인스타그램
배우 박하선이 모태미녀임을 입증했다.

박하선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제 '서울집'에 나온, 아빠가 급 찍어보내준 어린 시절"이라는 글과 함께 어린 시절 사진을 게시했다. 사진 속 박하선은 깜찍하고 앳된 모습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지금과 똑같은 또렷한 이목구비는 어린 시절부터 완성형 미모였음을 자랑한다. 또한 노란색 투피스, 빨간색 반바지, 선글라스 등 어린 시절 박하선의 남다른 패션스타일도 시선을 강탈한다.

네티즌들은 "어릴적부터 미모가 남다르다", "지금과 완전 똑같다", "어릴 때도 팔, 다리가 늘씬", "어릴 때부터 이쁜 떡잎이였다" 등 반응을 보였다.

박하선은 카카오TV '며느라기', JTBC 예능 '서울엔 우리집이 없다' 등에 출연하고 있다. 또한 SBS 파워FM '박하선의 씨네타운'의 진행을 맡고 있다. 박하선은 2017년 배우 류수영과 결혼해 슬하에 딸을 두고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