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일 세상떠나
25일 발인
"명복 빌어달라"
송유정 / 사진 =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 제공
송유정 / 사진 =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 제공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 측이 故 송유정 관련 입장을 전했다.

25일 써브라인 아티스트 에이전시 측은 "송유정 배우가 2021년 1월 23일 세상을 떠났다. 장례는 유족의 뜻에 따라 조용히 진행됐으며, 25일 발인식을 엄수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송유정은 언제나 밝은 미소로 행복을 주는 우리의 친구이자, 누구보다 뜨거운 열정으로 연기하던 멋진 배우였다. 따뜻한 곳에서 편안하게 쉴 수 있도록, 고인의 명복을 함께 빌어 주시기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송유정은 지난 2013년 MBC 드라마 '황금무지개'로 배우 데뷔해 MBC '소원을 말해봐', KBS 2TV '학교 2017', 웹드라마 '나의 이름에게' 등에 출연했다. 지난 2019년 소속사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와 전속계약을 맺고 활동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