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완공될 것, 공개하겠다"

반려견들 위한 특별 공간 마련
/사진 = 윤승아 유튜브 채널 '승아로운'
/사진 = 윤승아 유튜브 채널 '승아로운'


배우 윤승아와 김무열 부부가 강원도 양양에 짓고 있는 새 집을 공개했다.

지난 23일 윤승아 유튜브 채널 '승아로운'엔 '양양에 집을 지어요 vol.2'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윤승아는 "양양에 건물이 올라가고 있다. 실내 마감재를 고르러 왔다"며 인테리어 사무소에 방문한 모습을 공개했다.

2020년 12월 방문 일기에서 윤승아-김무열 부부는 직접 건축 현장을 꼼꼼히 살피며 확인을 했다. 윤승아는 "집을 짓기 시작하고 진짜 오랜만에 왔다. 맨 땅만 봤는데 4층을 짓고 있다"며 "생각보다 테두리가 커서 놀랐다"면서 설레는 마음을 나타냈다.
/사진 = 윤승아 유튜브 채널 '승아로운'
/사진 = 윤승아 유튜브 채널 '승아로운'
2021년 1월 방문 일기에서 건물은 벌써 기본적인 골격을 다 갖춘 상태였다. 윤승아는 "외부 마감하고 이제 실내로 들어갈 거다. 진짜 많이 바뀌어있어서 깜짝 놀랐다"며 "다음에 올 때는 완공이 되어서 올 것 같다"고 설명했다.

또 내부 옥상으로 보이는 곳에서 "담비와 아이들을 위한 정원이다"라고 말하면서 반려견들의 보금자리를 만들 것을 예고했다.

한편 김무열, 윤승아 부부는 양양군 죽도해변 인근에 근린생활시설, 숙박시설, 주거시설 용도로 지상 4층짜리 건물을 설계 중으로 전해졌다. 해당 대지는 441㎡(133.4평)의 면적이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