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별 인스타그램
사진=별 인스타그램


사진=별 인스타그램
사진=별 인스타그램
가수 별이 완벽한 동안 비주얼을 뽐냈다.

별은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제 찍은 사진이 많네. #주책"이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별은 핑크색 니트를 입고 긴 웨이브 머리를 늘어뜨린 채 러블리한 표정을 선보였다. 아이 셋 엄마라고는 믿기지 않는 동안 미모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별은 2012년 방송인 하하와 결혼해 슬하에 2남 1녀를 두고 있다.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