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하니 인스타그램
사진=하니 인스타그램


사진=하니 인스타그램
사진=하니 인스타그램
그룹 EXID 출신 하니가 미모를 뽐냈다.

하니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부끄럽네"라는 글과 함께 근황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하니는 어깨 부분이 퍼프로 장식된 블라우스를 입은 채 머리를 틀어올리며 미소를 띄우고 있다. 하니의 청순한 미모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하니는 최근 종영한 MBC 드라마 '나를 사랑한 스파이'에서 북한 천재 해커로 특별 출연했다. 또 지난해 12월 tvN 예능 '달리는 사이'에 출연한 바 있다.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