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민시 /사진=마리끌레르 제공
고민시 /사진=마리끌레르 제공


배우 고민시가 '스위트홈' 속 캐릭터에 대한 강한 애정을 표했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스위트홈'에서 이은유 역으로 주목을 받고 있는 고민시는 20일 '마리끌레르' 2월호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사진 속 고민시는 클로즈업을 부르는 인형 같은 미모를 자랑하며 신비로운 눈빛을 발산하고 있다. 그는 블랙 드레스로 시크한 매력을 더했다.

고민시는 '스위트홈' 이은유 캐릭터에 대해 "애정을 아주 많이 쏟은 캐릭터다. 말투가 과격하고 감정 표현도 서툰 은유를 본 시청자들이 불편해하지는 않을지 걱정도 많이 했는데 그런 제 걱정이 무색하게도 사랑을 많이 받았다"고 감사함을 전했다.
고민시 /사진=마리끌레르 제공
고민시 /사진=마리끌레르 제공
고민시 /사진=마리끌레르 제공
고민시 /사진=마리끌레르 제공
이어 "과분한 사랑을 받는 지금이 지나가는 이벤트일지도 모른다고 생각한다. 늘 감사함을 느끼며 연기하려고 한다"며 "이 사랑을 놓치고 싶지 않아서 다음 작품을 이 악물고 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올해 tvN 드라마 '지리산', KBS2 '오월의 청춘' 등 차기작을 준비 중인 고민시는 "완전히 다른 인물을 연기할 거다. 아마 '스위트홈'의 은유를 통해 저를 알게 된 분들은 몰라볼 수도 있을 것 같다"고 밝혔다.

또한 "색이 왔다 갔다 하는 배우가 되고 싶다"며 "'고민시가 하는 연기는 재미있는 것 같다'는 평가를 들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김수영 기자 swimki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