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소유진 인스타그램
사진=소유진 인스타그램


배우 소유진이 청순한 '거울 셀카'를 공개했다.

소유진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제. 길을 걷다가"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소유진은 펑펑 쏟아지는 눈 속에서 셀카를 찍고 있다. 한겨울 추위에도 보라색 맨투맨 티셔츠 하나만 걸친 소유진은 추위도 잊고 셀카 삼매경에 빠졌다. 또한 살짝 열린 그의 가방 틈으로 눈이 들어갈까 걱정을 자아낸다.

소유진의 인스타그램을 찾은 배우 김정은은 "춥다, 더 껴입어야지"라며 애정어린 잔소리(?)를 보냈고, 가수 가희는 "감기 걸릴라"라고 염려했다. 또 배우 박솔미는 "못 본 사이 톤 다운도 하고. 보고파"라며 바뀐 헤어스타일에 대한 칭찬과 그리운 마음을 전했다.

소유진은 2013년 요리연구가 백종원과 결혼해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