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SNS
사진=SNS


유빈의 신곡 '향수(PERFUME)'를 향한 연예계 동료들의 응원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13일 신곡 '향수(PERFUME)'를 발표한 유빈은 특유의 걸크러쉬 넘치는 매력과 한층 더 매혹적인 섹시함으로 악녀 콘셉트를 완벽히 소화해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이런 가운데 소녀시대 태연, 박진영, 조권, 전지윤, 옥택연, 박문치 등이 SNS를 통해 유빈과 신곡 '향수(PERFUME)'를 향한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며 훈훈함을 자아냈다.

먼저 소녀시대 태연은 '향수(PERFUME)' 앨범과 함께 "오늘 6시 유빈 언니 'perfume'"이라며 애정을 드러냈고, 조권과 전지윤, 백아연, 최유화 등도 앨범 인증샷을 업로드하며 유빈을 응원했다.

옥택연은 "김대표님 대박나세요. 다음에 뭐 있으면 불러주시고요"라며 친분을 과시했고, 박문치는 "언니 이거 맞아?"라는 말과 함께 '향수' 속 포인트 안무를 따라해 웃음을 자아냈다.

유빈의 전 소속사 JYP의 수장 박진영은 "너무 아름다운 아이. 겉도 속도. 뮤비 나왔으니 꼭 봐주시고 자기 길 만들어가는 유빈이 많이 응원해주세요"라며 따뜻한 응원을 쏟아냈다.

이처럼 연예계 동료들의 뜨거운 관심이 이어지고 있는 유빈의 신곡 '향수(PERFUME)'는 질주하는 듯한 아르페지오 신디사이저와 마치 심장 박동 소리 같은 리듬, 트렌디와 레트로를 넘나드는 짜릿한 구성이 돋보이는 곡으로, 유빈이 직접 작사에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특히 유빈의 첫 솔로 데뷔곡 '숙녀'로 호흡을 맞췄던 작곡가 닥터 조가 다시 한번 그녀만을 위한 맞춤 옷을 재단, 유빈만이 소화할 수 있는 화려하고 새로운 음악을 탄생시켰다.

한편 유빈은 이날 Mnet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