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기, SNS 통해 심경글 게재
무슨 일?
/사진=최고기 인스타그램
/사진=최고기 인스타그램


유튜버 최고기가 착잡한 심경을 전했다.

최고기는 지난 13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왜 나의 인생은 인내해야 되는 삶인가?"라며 입을 뗐다.

또한 "마음 같아선 모든 것을 다 털어버리고 싶다. 하지만 과거 내가 겪어본 상황에 털어버린 입장이 더 나쁘게 느껴졌다. 그렇기 때문에 그러하지 못한다"고 밝혔다.

최고기는 현재 전 부인 유깻잎과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에 함께 출연 중이다. 최근 방송에서는 최고기가 유깻잎에게 "행복한 옛날로 다시 돌아갔으면 좋겠다"며 재결합을 제안해 화제를 모았다.

한편 최고기는 2016년 유깻잎과 결혼했다. 그러나 결혼 5년 만에 이혼했으며, 슬하에 딸 1명을 두고 있다.
다음은 최고기 인스타그램 전문이다.
왜 나의 인생은 인내 해야되는 삶인가
마음 같아선 모든 것을 다 털어버리고 싶지만
과거 내가 겪어본 상황에
털어버린 입장이 더 나쁘게 느껴졌기 때문에
그러하지 못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