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인이 양부모, 오늘(13일) 첫 재판
정종철♥황규림, SNS 통해 관심 촉구
/사진=정종철 인스타그램
/사진=정종철 인스타그램


개그맨 정종철, 황규림 부부가 오늘(13일) 열리는 정인이 양부모의 첫 재판에 대한 관심을 촉구했다.

정종철은 이날 자신의 SNS 계정에 "정인아, 미안해. 오늘이 재판을 하는 날이라고 하더구나. 하늘에서 하나님께 예쁜 사랑 받고 있으렴. 1월 13일을 아저씨, 아줌마들이 지켜보고 있을게. 오늘이 더욱 중요한 날이었기에 오늘에야 고백해. 정인아...미안해"라는 글을 올렸다.

황규림도 "정인아 미안해. 미안하다는 말도 미안해"라고 전하며 정인 양을 추모했다. 그는 '1월 13일'을 강조하며 이날이 첫 재판임을 알렸다.

게시물을 본 누리꾼들은 "오늘 오전 10시에 네이버에 정인아 지켜줄게 검색 꼭 같이해요", "정인아 미안해", "눈물 나요 옥동자님 고맙습니다", "정인이 생각하니 또 마음이 너무 아프네요", "함께 지켜보아요", "정말 참기가 힘드네요. 사랑해 정인아 너무너무 미안해"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정종철 인스타그램
/사진=정종철 인스타그램
앞서 지난 2일 방영된 SBS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생후 16개월 만에 양부모의 학대로 숨진 입양아 정인 양의 사건을 다뤘다. 제작진은 CCTV 영상, 부검 감정서 및 사망 당일 진료기록을 바탕으로 정인 양에게 가해졌던 학대행위를 공개했다.

이후 제작진과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 측에서는 정인 양을 위로하기 위한 '정인아 미안해' 챌린지를 제안했다. MC 김상중부터 그룹 방탄소년단, 가수 쌈디, 배우 이영애, 한지민, 이윤지, 한채아, 한혜진, 서효림, 이청아, 개그맨 김원효·심진화 부부, 안소미 등 수많은 스타가 챌린지에 참여하며 목소리를 높였다.
다음은 정종철 인스타그램 전문이다.
정인아, 미안해
.
오늘이 재판을 하는 날이라고 하더구나.
하늘에서 하나님께 예쁜 사랑 받고 있으렴
.
1월 13일을 아저씨,아줌마들이 지켜보고 있을께..
.
오늘이 더욱 중요한 날 이었기에
오늘에야 고백해
.
정인아... 미안해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