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성재./ 사진제공=아이오케이컴퍼니
배우 이성재./ 사진제공=아이오케이컴퍼니


배우 이성재가 아이오케이컴퍼니와 매니지먼트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13일 아이오케이컴퍼니는 "최근 매니지먼트 사업을 확장하면서 이성재와 전속계약을 체결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이성재와는 오랜 인연으로 쌓아온 신뢰관계가 있었다. 이성재가 드라마와 영화를 오가며 좋은 작품과 좋은 캐릭터를 만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했다.

이성재는 지난해 종영한 JTBC '검사내전'에서 18년차 베테랑 검사 조민호 역을 맡아, 이른바 '츤데레'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이외에도 tvN '어비스', MBC '이별이 떠났다', SBS '질투의 화신', '수상한 가정부', MBC '구가의 서' 등 다양한 드라마에서 강렬한 존재감을 뽐내며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또한 이성재는 1998년 개봉한 영화 '미술관 옆 동물원'을 시작으로 '주유소 습격사건', '플란다스의 개', '신라의 달밤', '공공의 적', '바람의 전설', '홀리데이' 등 수많은 작품에서 스크린을 장악하는 연기력을 선보여왔다.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과 캐릭터 소화력을 가진 이성재가 아이오케이컴퍼니와의 전속계약으로 한층 더 활발한 활동을 예고해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이성재는 현재 제안받은 시나리오를 검토하며 차기작 선정에 신중을 기하고 있다.

이성재가 둥지를 튼 아이오케이컴퍼니는 배우 고현정, 조인성 등을 비롯해 이영자, 김숙, 홍진경, 지석진, 장윤정, 문희준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중인 대표 엔터테이너들이 소속되어 있는 종합 엔터테인먼트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