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이혼한 김현숙, 근황 전해
11kg 감량 후 리프팅…
아들 보고 제주행 '바쁘다 바빠'
'이혼' 김현숙 "지금 이 순간 눈부신 날"


개그우먼 출신 배우 김현숙이 이혼 후 근황을 전했다.

지난 11일 김현숙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주행 비행기에 오른 모습을 담은 사진을 게재했다.

김현숙은 "친정 밀양 가서 아들보고 홀로 제주행"이라며 "만감이 교차하지만 또 열심히 내 일을 묵묵히 해내기 위해 힘을 내야지"라고 썼다.

이어 "사랑해 하민. 감사하다는 말로도 표현이 부족한 부모님 감사하고 사랑해요"라며 가족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혼' 김현숙 "지금 이 순간 눈부신 날"
김현숙은 "여러분도 힘내소서. 뻔한 일상인 것 같지만 때론 그 뻔한 일상이 진심 감사함으로 다가올 때도 많다"면서 "각자 지금 이 순간 가장 눈부신 날이라 생각하소서"라고 당부했다.

김현숙은 지난해 12월 결혼 6년 만에 이혼 소식을 전했다. 아들 양육권은 김현숙이 가졌다.

그는 최근 한 달 만에 11kg을 감량했고, 리프팅 시술을 받았다고 고백해 화제가 됐다.


김예랑 기자 nora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