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진기주 인스타그램
사진=진기주 인스타그램


사진=진기주 인스타그램
사진=진기주 인스타그램
배우 진기주가 데뷔 전 일했던 삼성SDS 동기들로부터 커피차 응원을 받고 '동기 사랑'을 자랑했다.

진기주는 지난 5일 인스타그램에 커피차 앞에서 찍은 해사한 인증샷과 함께 "으흥 힘난돠"라는 글과 함께 #삼성의집나간딸 #나는야 #삼성 #52기 라는 해시태그를 걸었다.

진기주는 데뷔 전 삼성 SDS 등에서 근무했는데, 함께 일한 동기들이 진기주를 응원하기 위해 KBS2 주말드라마 '오!삼광빌라' 촬영장에 커피차를 보냈다.
사진=진기주 인스타그램
사진=진기주 인스타그램
진기주의 이력은 독특하다. 진기주는 중앙대학교 컴퓨터공학을 전공한 뒤 삼성 공채 52기로 뽑혀 삼성 SDS에서 2년간 근무했다.

이후 기자 시험에 합격해 G1 강원민방에서 방송기자로 약 3개월 재직했으며 2014년 제23회 슈퍼모델 선발대회에서 입상한 뒤 2015년 연기생활을 시작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