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MBC 가요대제전' 출연
탁월한 가창력으로 무대 장악
"2020년, 잊지 못할 한 해"
/사진=뉴에라프로젝트 공식 인스타그램
/사진=뉴에라프로젝트 공식 인스타그램


트로트 가수 임영웅이 우월한 비율을 자랑했다.

뉴에라프로젝트는 1일 공식 SNS 계정을 통해 "2020년 마지막 날의 귀 호강. 2020 MBC 가요대제전에서 만난 감성장인 임영웅 님의 '이제 나만 믿어요'와 'HERO' 무대. 2021년에도 함께 해웅"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임영웅은 멀끔하게 차려입은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세련된 비주얼을 유감없이 뽐내며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특히 작은 얼굴과 큰 키가 돋보여 눈길을 끌었다.

임영웅은 지난달 31일 밤 방송된 'MBC 가요대제전'에 출연했다. 그는 "2020년은 너무나도 잊지 못할 한 해였다"면서 "여러분을 직접 만났던 콘서트 무대가 정말 큰 힘이 됐다"고 전했다.

이어 "라디오에서 트로트가 흘러나오는 것을 들었을 때 전국민적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구나 싶었다. 내 목소리로 위로의 메시지를 전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이후 임영웅은 무대 위에서 '이제 나만 믿어요'를 열창했다. 그는 화이트 슈트를 입고 무대에 올라 탁월한 가창력을 자랑했다.

한편 임영웅은 '2020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에서 올해의 트로트 상을 받았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