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고보결·양경원 새해 인사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빈센조' 촬영 중…새해엔 좋은 웃음 드릴 것"
고보결 "서로 더 사랑하길"
양경원 "근심 내려놓자"
배우 송중기가 새해 인사를 전했다. / 사진=하이스토리 디앤씨 SNS 캡처
배우 송중기가 새해 인사를 전했다. / 사진=하이스토리 디앤씨 SNS 캡처


배우 송중기, 고보결, 양경원이 2021년 맞이해 특별한 새해 인사를 전했다.

31일 하이스토리 디앤씨는 공식 SNS를 통해 소속 배우 송중기, 고보결, 양경원의 2021년 신축년 신년 인사 영상을 공개했다. 2021년 도착한 첫 번째 메시지를 콘셉트로 영상에는 배우들의 따뜻한 응원 메시지가 담겨있다.

송중기는 조심스럽게 안부를 물으며 "많은 분들이 힘든 한 해를 보내셨을 거라고 생각한다. 그 힘든 시기를 잘 보내신 여러분들께 고생하셨다고 인사를 드리고 싶다"고 진심 어린 마음을 전했다. 이어 "2021년에는 지난해보다 훨씬 더 좋은 일들이 많이 일어나는 새해가 됐으면 좋겠다. 현재 촬영하고 있는 '빈센조'를 통해 저는 제 자리에서 새해에는 여러분께 좋은 웃음, 밝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더했다.

2021년에 하고 싶은 일을 묻자 송중기는 "팬미팅을 하고 싶다"고 밝혔다. 그는 "팬분들을 직접 뵌 기간이 꽤 오래 된 것 같다. 힘든 시기가 지속되다보니 잘 못 뵌 것 같다. 2021년에는 팬들을 직접 만날 수 있는 자리가 생겼으면 좋겠다"며 "그 전까지 저는 배우로서 작품을 통해서 뵙겠다"고 전했다.
배우 고보결, 송중기, 양경원이 새해 인사를 전했다. / 사진제공=하이스토리 디앤씨
배우 고보결, 송중기, 양경원이 새해 인사를 전했다. / 사진제공=하이스토리 디앤씨
고보결은 "새로운 계획과 마음으로 새해를 맞이하면 좋겠다. 다가오는 2021년 마음으로 함께해야겠지만 더 서로 사랑하셨으면 좋겠다"는 말과 함께 귀여운 하트를 남기며 사랑스러운 기운을 전달했다.

양경원은 "복잡한 걱정, 근심거리들 잠시 내려놓고 자기 자신을 위한 시간을 가져보면 어떨까 하는 생각이 든다"는 위로와 함께 "2021년은 건강하고 밝고 행복한 한 해가 되셨으면 좋겠다"고 희망의 메시지를 전했다.

이처럼 하이스토리 디앤씨 소속 배우들의 진심이 가득 담긴 모습은 보는 이들로 하여금 훈훈함을 자아낸다. 세 배우가 2021년 펼쳐나갈 다양한 모습에 기대가 모아진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