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임혜영./ 사진제공=빅보스엔터테인먼트
배우 임혜영./ 사진제공=빅보스엔터테인먼트


배우 임혜영이 빅보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29일 소속사 빅보스 엔터테인먼트는 "임혜영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며 "데뷔 후 10년이 넘는 시간 동안 다양한 작품에서 인상 깊은 연기를 보여온 임혜영은 실력과 미모를 겸비한 아티스트로, 대중에게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는 재능이 넘친다. 이런 배우와 함께할 수 있어 매우 기쁘며 앞으로 아티스트의 재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성악과 출신의 임혜영은 2006년 뮤지컬 '드라큘라'로 데뷔한 이래 '그리스', '지킬앤하이드', '브로드웨이 42번가', '레베카' 등 다수의 굵직한 뮤지컬 작품에 출연하며 연기 관록을 쌓아왔다.

임혜영은 작품에 따른 강약 조절과 캐릭터에 생명을 불어넣는 극 해석으로 연기력을 인정 받았다. 밝고 사랑스러운, 부서질 듯 애절한, 단단하고 강인한 모습으로 다채로운 색의 연기를 선보여왔다.

이처럼 깊은 내공과 무한한 능력을 지닌 임혜영이 앞으로 어떤 모습으로 대중에게 다가갈지 기대가 증폭되고 있다.

빅보스 엔터테인먼트에는 이일화, 이종혁, 안은진 등이 속해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