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이상순 부부, 엄정화 유튜브서 티키타카 매력
/사진 = 엄정화 유튜브 'Umaizing 엄정화tv'
/사진 = 엄정화 유튜브 'Umaizing 엄정화tv'


가수 이효리와 기타리스트 이상순 부부가 선배 가수 엄정화 앞에서 티키타카 매력을 뽐냈다.

엄정화는 28일 개인 유튜브 채널 'Umaizing 엄정화tv'에 '만옥 천옥 조지 스봉의 환불원정대 방송 리액션'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서 이효리와 이상순은 거실 한켠에 대자로 뻗어 누워있었다. 엄정화는 이효리에게 "예전 예능을 보는데 효리가 예능을 진짜 잘하더라"라고 칭찬했고, 이상순은 "얘는 카메라 돌면 좀 바뀐다"라고 했다. 이에 "진심을 이야기한다기 보다 이 방송을 재미있게 하려고 한다"고 대답했다. 엄정화는 "예능 천재인 것 같다"라고 이효리에게 되묻자 "응"이라며 의견에 동의했다. 엄정화는 "효리는 나쁜 말을 해도 기분이 안 나쁘고 웃기고, 기분이 좋아진다"고 감탄했다.
/사진 = 엄정화 유튜브 'Umaizing 엄정화tv'
/사진 = 엄정화 유튜브 'Umaizing 엄정화tv'
이효리는 엄정화에게 "패션이나 유행, 시대를 앞서가는 감각이 있다"고 칭찬했다. 이어 이상순에게는 "오빠는 여자 보는 눈이 타고난 것 같다"고 칭찬 릴레이를 이었다. 이상순은 "당연하지. 나는 만난 모든 여자들이 다 감각이 좋았다"며 전 여자친구를 떠올리는 말을 하자 이효리는 눈에서 레이저를 쐈다. 상황을 파악한 이상순은 "그래도 네가 제일 예뻐"라고 대답해 밀당 고수의 면모를 보였다.

이어 세 사람은 본격적으로 MBC '놀면 뭐하니'를 함께 시청했다. 이효리는 "나 눈물 나려고 한다. 사실 저런 것 때문에 하는 거지 뭐 있나. 좋아해 주고, 나도 좋아하고"라며 관객에 대한 그리움을 드러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