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현희, 2번째 자가격리…제이쓴 홀로 생일

제이쓴-홍현희, 밥상 공동체-연탄은행에 기부
홍현희 제이쓴 / 사진 = 텐아시아DB
홍현희 제이쓴 / 사진 = 텐아시아DB


인테리어 디자이너 겸 방송인 제이쓴이 아내 홍현희의 자가격리로 홀로 생일을 맞았다.

제이쓴은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원래 와이프가 미역국이랑 불고기 해준다 했었지만 아쉽게도 떨어져있네"라는 메시지와 함께 홍현희와 영상 통화 중인 사진을 캡처해 올렸다.
/사진 = 제이쓴 인스타그램
/사진 = 제이쓴 인스타그램
홍현희는 최근 '전지적참견시점'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와 밀접 접촉자로 분류, 음성 결과를 받았지만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앞서, 홍현희는TV조선 '뽕숭아학당'에 출연한 가수 이찬원원과 동선이 겹쳐 한 차례 2주간 자가격리한 바 있어, 이번이 2번째다.
/사진 = 제이쓴 인스타그램
/사진 = 제이쓴 인스타그램
/사진 = 제이쓴 인스타그램
/사진 = 제이쓴 인스타그램
이 가운데, 제이쓴은 홍현희와 함께 각각 500만 원씩 1천만 원을 밥상공동체 연탄은행에 기부한 인증샷을 남겨 눈길을 끌었다.

한편, 제이쓴과 홍현희는 2018년 결혼해 함께 방송활동에 나서는 등 활발하게 대중을 만나고 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