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김영희 인스타그램
/사진 = 김영희 인스타그램


개그맨 김영희가 남편 윤승열의 귀여운 만행을 폭로했다.

김영희는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크리스마스 선물 사줬더니"라며 "270 사니까 양말보다 편하다며 출근 전 저러고 밥을"이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그러면서 "그나저나 평소 일요일 당연히 쉬다가 갑자기 오늘 출근?"이라며 남편의 출근에 아쉬운 마음을 내비쳤다.
/사진 = 김영희 인스타그램
/사진 = 김영희 인스타그램
사진에서 윤승열은 신발을 신고 식탁에 앉아 밥을 먹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김영희와 야구선수 출신 윤승열은 오는 2021년 1월 결혼식 예정되어 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