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승연 인스타그램
사진=이승연 인스타그램


다이어트 의지를 드러냈던 배우 이승연이 살이 빠져 날렵해진 근황을 공개했다.

이승연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이고 따습다, 단체 패딩, 얼떨결에 크리스마스 선물로"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시했다.

사진 속에는 베이지톤의 재킷 위에 패딩 조끼를 입은 이승연이 마스크를 쓴 채로 어딘가를 응시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살짝 드러난 쇄골 라인에서 건강함이 느껴진다.

앞서 이승연은 얼마 전 한 다이어트 전문 업체의 도움을 받아 다이어트에 도전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최근 다이어트를 선언한 후 벌써 달라진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