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세븐틴의 에스쿱스
그룹 세븐틴의 에스쿱스


그룹 세븐틴 / 사진제공=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그룹 세븐틴 / 사진제공=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그룹 세븐틴이 코로나19 이슈로 ‘2020 KBS 가요대축제’에 불참한다.

18일 세븐틴의 소속사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는 "코로나19 확진자와 동선이 겹친 세븐틴 전 멤버는 코로나 검사에 응했고, 에스쿱스를 제외한 전 멤버가 음성 판정을 받았다. 그러나 에스쿱스의 검사 결과는 조금 전 검사처로부터 금일까지 확인이 어렵다고 통보받았다"고 밝혔다.

이로 인해 세븐틴은 18일 오후 8시 30분부터 방송되는 '2020 KBS 가요대축제'에 불참한다.

소속사는 "에스쿱스는 17일 검사 이후부터 자가격리 중이며, 에스쿱스 군의 검사 결과는 확인되는 대로 다시 안내드리겠다"고 설명했다.

앞서 골든차일드의 봉재현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봉재현과 동선이 겹친 세븐틴과 NCT는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모두 코로나 검사를 받았고, NCT는 멤버 전원이 음성 판정을 받았으며 세븐틴 역시 에스쿱스를 제외한 나머지 멤버들이 음성으로 나왔다.

이하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입니다.

세븐틴의 ‘2020 KBS 가요대축제’ 일정 관련 안내드립니다.

세븐틴과 동 시간대에 코로나19 확진자가 헤어샵에 방문함에 따라, 세븐틴 전 멤버가 17일에 선제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습니다.

전 멤버가 신속히 동일한 시간에 검사를 진행하였으나 검사처로부터 결과를 전달 받은 시간이 모두 상이하였습니다. ‘음성’ 판정을 받은 멤버들은 금일부터 활동을 정상 재개하였습니다만, 에스쿱스 군의 검사 결과는 조금 전 검사처로부터 금일까지 확인이 어렵다는 점을 통보받았습니다.

이에 따라 세븐틴은 ‘2020 KBS 가요대축제’에 부득이 불참함을 알려드립니다.

에스쿱스 군은 17일 검사 이후부터 자가격리 중이며, 에스쿱스 군의 검사 결과는 확인되는 대로 다시 안내드리겠습니다.

팬 여러분께 심려 끼쳐드린 점 사과드리며, 앞으로도 보건 당국의 지침을 준수하며 방역 관리에 더욱 힘쓰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