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유리, 지난달 4일 득남
자발적 미혼모 선택 '화제'
방송인 사유리 / 사진 = 사유리 인스타그램
방송인 사유리 / 사진 = 사유리 인스타그램


일본 출신 방송인 후지타 사유리가 트리 앞에서 아들과 행복한 순간을 만끽했다.

사유리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퍼스트 크리스마스'(First Christmas)라고 적고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서 사유리는 아들을 안고 눈을 마주보며 행복에 겨운 모습이다. 아들을 향한 사유리의 눈빛에서 남다른 모정이 느껴져 눈길을 끈다.

한편, 앞서 남성과 결혼하지 않고 정자를 기증받아 지난달 4일 아들을 품에 안았다. 자발적 미혼모 선택이란 점에서 큰 화제를 일으켰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