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제공 = 하퍼스 바자
사진 제공 = 하퍼스 바자


사진 제공 = 하퍼스 바자
사진 제공 = 하퍼스 바자
사진 제공 = 하퍼스 바자
사진 제공 = 하퍼스 바자
그룹 세븐틴이 패션 매거진 하퍼스 바자의 2021년 첫 커버를 장식했다.

패션 매거진 하퍼스 바자는 18일 국내외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세븐틴의 청춘 그 자체를 가감 없이 담아낸 1월호 커버를 공개해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공개된 커버 속 세븐틴은 겨울 바닷가와 갈대밭을 배경으로 각자의 매력을 한껏 살린 수트와 캐주얼 룩을 완벽히 소화하며 범접불가한 매력을 발산, 카리스마와 청량을 오가는 다채로운 분위기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Together, Forever'라는 제목 아래 진행된 이번 화보는 풍부한 표정과 자유분방한 모습으로 감각적인 느낌을 배가시켰으며 13명의 훈훈한 비주얼과 단연 돋보이는 콘셉트 소화력으로 세븐틴 특유의 분위기를 더한 완벽한 화보를 탄생시켰다.
사진 제공 = 하퍼스 바자
사진 제공 = 하퍼스 바자
사진 제공 = 하퍼스 바자
사진 제공 = 하퍼스 바자
뿐만 아니라 세븐틴은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촬영 셔터 소리에 따라 자유자재로 표정과 포즈를 취하는 능숙한 모습으로 현장 분위기를 훈훈하게 이끌어가 스태프들의 극찬이 끊이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이처럼 세븐틴 13명 각자의 개성 넘치는 매력이 담긴 총 20페이지 분량의 개인 및 유닛, 단체 화보와 인터뷰는 하퍼스 바자 1월호와 웹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한편 세븐틴은 향후 다양한 활동으로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