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민호 팬클럽, 민호특공대 따뜻한 기부
가수 장민호 / 사진 = 텐아시아 사진DB
가수 장민호 / 사진 = 텐아시아 사진DB


가수 장민호 팬클럽 '민호특공대'가 따뜻한 온정을 나눴다.

장민호 팬클럽 민호특공대는 16일 장민호가 광고 모델로 활동 중인 피자 브랜드의 신제품 피자 500판을 전국 25곳의 사회 복지 시설에 기부한다고 밝혔다.

이번 기부는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더욱 힘든 겨울을 보내게 된 취약계층에게 위로와 격려를 전하고자 팬들이 자발적으로 마련한 것. 피자는 호남, 인천, 춘천 지역 거점의 요양원, 청소년 쉼터, 지역 아동센터, 미혼모 시설, 양로원, 행복드림센터 등에 장민호의 이름으로 순차적으로 전달된다.

인천 소망의집 관계자는 "소외된 이웃을 생각하는 가수 장민호 씨와 팬클럽 분들의 따뜻한 마음을 느낄 수 있는 시간이었다"며 "오랜 실내 생활에 지친 어르신들께 좋은 연말 선물이 되어 감사하다"고 밝혔다.
가수 장민호 / 사진 = 텐아시아 사진DB
가수 장민호 / 사진 = 텐아시아 사진DB
장민호는 오랜 무명 생활을 겪으면서도 10년 이상 소외 아동을 후원해온 대표적인 선행 연예인. 팬들도 장민호의 나눔 행보에 동참하고자 수해 피해지역 이재민 돕기에 나서는 등 어려운 이웃들에게 꾸준히 온정의 손길을 보내며 선한 영향력을 퍼뜨리고 있다.

한편 장민호는 '미스터트롯'을 시작으로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 '뽕숭아학당' 등을 통해 활발히 활동 중이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