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미도, 최근 건강식품 광고 촬영
광고계 블루칩으로 '우뚝'
브랜드 측 "신뢰감 주는 이미지"
배우 전미도. /사진제공=비스터스엔터테인먼트
배우 전미도. /사진제공=비스터스엔터테인먼트


배우 전미도가 건강식품 브랜드의 모델로 발탁됐다.

소속사 비스터스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전미도는 최근 (주)보뚜슈퍼푸드의 브랜드 모델로 발탁돼 광고 촬영을 마쳤다.

이번 촬영에서 전미도는 그동안 찾아보기 어려웠던 콘셉트를 찰떡같이 소화하며 팔색조 매력을 뽐내는 등 현장 스태프를 감탄케 했다.

(주)보뚜슈퍼푸드의 김준범 대표는 "지적인 동시에 편안한 이미지로 신뢰감을 주는 전미도의 독보적인 매력이 자사 브랜드가 소비자들에게 어필하고자 하는 이미지와 잘 맞는다고 판단했다"고 밝혔다.
전미도. /사진제공=비스터스엔터테인먼트
전미도. /사진제공=비스터스엔터테인먼트
전미도는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tvN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에서 신경외과 부교수 채송화 역을 맡아 신선한 마스크와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깊은 인상을 남겼다. 그는 종영 후 각종 브랜드의 광고 러브콜을 받으며 대세 배우임을 입증했다.

또한 '2020 올해의 브랜드상' 신인 여자배우상, '2020 아시아 콘텐츠어워즈' 여자 신인상, '2020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 베스트 연기상, '2020 아시아 모델어워즈' 라이징 스타상 등 다수의 트로피를 가져가며 남다른 영향력을 자랑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