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세미, tvN '여신강림' 출연
문가영 친언니 役
털털+코믹 매력 발산
/사진=임세미 인스타그램
/사진=임세미 인스타그램


배우 임세미가 물오른 미모를 뽐냈다.

임세미는 지난 10일 자신의 SNS 계정에 "아부지 시선의 딸들. 자꾸 보아도 예쁘다. 오래 보아도 사랑스럽다. 너는 그렇다 임주경"이라는 글과 함께 3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임세미는 촬영장에서 잠시 휴식을 취하고 있다. 그는 카메라를 그윽하게 바라보며 청초한 비주얼을 자랑했다. 이어 손가락으로 브이(V)를 만든 후 턱에 갖다 대며 수줍게 미소지었다.
/사진=임세미 인스타그램
/사진=임세미 인스타그램
또 다른 사진에는 임세미와 문가영이 얼굴을 맞댄 채 활짝 웃고 있다. 두 사람의 다정한 모습이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임세미는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에서 외모부터 공부까지 무엇 하나 빠지지 않는 엄친딸 임희경 역을 맡았다. 임희경은 임주경(문가영 분)의 친언니로, 예쁜 외모 속에 숨겨진 반전 매력이 넘치는 인물이다. 임세미는 현실적인 생활 연기를 통해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여신강림'은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외모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다가 '화장'을 통해 여신이 된 임주경과 남모를 상처를 간직한 이수호(차은우 분)가 만나 서로의 비밀을 공유하며 성장하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 3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