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청춘 커피페스티벌' 차라리단추·옆집언니, '비대면으로 만나는 힐링 무대'


'2020 청춘 커피페스티벌'이 10일 오후 서울 잠실롯데월드몰 아트리움 광장에서 막을 올렸다.

이날 오후 1시부터 바리스타가 직접 선 '랜선커피클래스'를 시작으로 여행작가 청춘유리의 토크쇼, 여성 바리스타와 큐그레이더들의 토크쇼가 이어졌다.
이승아 아나운서
이승아 아나운서
오후 4시 20분부터는 제2회 대한민국커피산업대상이, 오후 5시에는 제5회 커피 29초 영화제 시상식이 열렸다. 커피 한 잔으로 코로나를 이겨내고 있는 일상의 감동적인 장면들을 담은 수상작들이 상영됐다.
'2020 청춘 커피페스티벌' 차라리단추·옆집언니, '비대면으로 만나는 힐링 무대'
'2020 청춘 커피페스티벌' 차라리단추·옆집언니, '비대면으로 만나는 힐링 무대'
끝으로 오후 6시부터는 인디밴드 차라리단추, 옆집언니 등의 '랜선 청춘버스킹'의 화려한 무대가 열렸다.

올해로 4회째를 맞은 '청춘 커피페스티벌'은 '인생은 여행, 청춘은 달고나'다 라는 주제로 '코로나 블루'로 일상에 지친 청춘들에게 커피 한 잔의 온기와 여유를 나누는 힐링 축제다.

비대면 방식으로 마려된 '2020 청춘 커피페스티벌'은 10일과 11일 유튜브 '청춘 커피페스티벌' 채널에서 바리스타의 커피 클래스와 대한민국커피산업대상, 커피29초영화제 등의 시상식이 생중계된다.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