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정, 이찬원 코로나19 감염 여파로 검사→음성
"'아내의 맛' 출연진 모두 음성"
"걱정해주신 여러분께 감사해"
사진=이하정 인스타그램
사진=이하정 인스타그램


방송인 이하정이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하정은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많은 분들께서 제 결과는 왜 안 나오는지 염려해주셔서 알려드린다. 조금 전 보건소로부터 음성으로 연락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아내의 맛' 출연진과 '뽕숭아학당' 출연진 모두 음성 판정 받았다"며 "걱정해주신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또한 "언제, 어디서 감염될지 모르는 코로나19다. 앞으로도 방역수칙 잘 준수하면서 조심히 지내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이하정인 출연 중인 TV조선 '아내의 맛'에는 '뽕숭아학당'의 게스트 이휘재, 박명수가 고정 멤버로 참여하고 있다. '뽕숭아학당'에 출연한 이찬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이들 출연진이 모두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음성이 나와 전파는 없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이하 이하정 글 전문.

안녕하세요, 이하정입니다.
많은 분들께서 제 결과는 왜 안 나오는지 염려해주셔서 알려드려요~!
조금전 보건소로부터 음성으로 연락받았답니다.
아내의맛 출연진들과 뽕숭아학당 출연진들 모두 음성판정 받았어요.
걱정해주신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리고요.

언제, 어디서 감염될지 모르는 코로나19네요.
앞으로도 방역수칙 잘 준수하면서 조심히 지내도록 할게요.

감사합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