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휘재 측 "코로나19 선제적 검사"
"음성 판정 받았으나 자가격리 이어갈 예정"
개그맨 이휘재 / 사진=텐아시아DB
개그맨 이휘재 / 사진=텐아시아DB


개그맨 이휘재가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4일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일 이휘재가 녹화에 참여한 TV조선 '뽕숭아학당' 출연자 중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해 지난 3일 이휘재와 녹화에 동행한 스태프들은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자발적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다"며 "검사 결과 이휘재를 비롯해 녹화에 동행한 스태프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이휘재는 밀접 접촉자로 분류, 예정된 스케줄을 모두 연기하고 방역지침에 따라 자가격리를 이어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당사는 앞으로도 보건 당국의 방역 지침을 준수하여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지난 3일 새벽 '뽕숭아학당'에 출연 중인 가수 이찬원이 코로나19 확진을 받으면서 녹화를 함께한 이휘재는 밀접 접촉자로 분류됐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