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보미♥윤전일, 오늘(3일) 득남
김보미 "큰 축하 감사…빨리 안아보고파"
'윤전일♥' 김보미, "사랑받는 아이로 잘 키울 것" 득남 소감 [전문]


'윤전일♥' 김보미, "사랑받는 아이로 잘 키울 것" 득남 소감 [전문]
'윤전일♥' 김보미, "사랑받는 아이로 잘 키울 것" 득남 소감 [전문]
배우 김보미-발레리노 윤전일 부부가 득남했다. / 사진=김보미 인스타그램
배우 김보미-발레리노 윤전일 부부가 득남했다. / 사진=김보미 인스타그램
발레리노 윤전일과 결혼한 배우 김보미가 첫 아들을 출산한 기쁜 마음을 전했다.

김보미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020.12.03 AM 6:41, 3.1kg. 너무나 큰 축하를 받아 감사하다. 심쿵이(태명)가 태어났다"고 밝혔다. 이어 "아직도 얼떨떨하고 빨리 안아보고 싶다"며 "항상 밝고 사랑받는 아이로 잘 키우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또한 "옆에서 잘 케어해주고 있는 남편도 제일 고맙고 사랑한다"고 덧붙였다. 함께 게시한 사진에는 김보미와 남편 윤전일, 그리고 아들과 함께 있는 모습이 담겼다.

동료 연예인들도 댓글로 축하 인사를 남겼다. 배우 손지현은 "축하한다 언니. 정말 고생했다", 신소율은 "언니 정말 너무 축하한다", 신소율은 "우와아!"라고 댓글을 남겼다.

배우 김보미는 발레리노 윤전일은 지난 6월 결혼식을 올리고 부부가 됐다. 김보미는 2008년 드라마 '바람의 화원'으로 데뷔해 영화 '써니', 드라마 '주군의 태양' '별에서 온 그대' '단, 하나의 사랑' 등에 출연했다. 윤전일은 한국예술종합학교를 졸업해 국립발레단 및 루마니아국립오페라발레단에서 주역 무용수로 활동했으며, Mnet '댄싱9'에 출연한 바 있다.

◆ 이하 김보미 글 전문

2020.12.03 am6:41_3.1kg

너무나 큰 축하를 받아 감사합니다
심쿵이가 태어났어요
아직도 얼떨떨하고
빨리 안아보고싶어요!

항상 밝고 사랑받는 아이로 잘 키우겠습니다

옆에서 잘 케어해주고있는 남편도 제일 고마워 사랑해

사랑해 심쿵아
사랑해 남편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