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렌 페이지, '트랜스젠더' 선언
엘리엇 페이지로 개명
"'그'라고 불러달라"
美넷플릭스, 출연자 이름 '엘리엇 페이지'로 변경
엘렌 페이지가 트랜스젠더임을 밝히고 이름을 엘리엇 페이지로 개명했다. / 사진=엘리엇 페이지 인스타그램
엘렌 페이지가 트랜스젠더임을 밝히고 이름을 엘리엇 페이지로 개명했다. / 사진=엘리엇 페이지 인스타그램


할리우드 미녀 스타로 불렸던 배우 엘렌 페이지가 남자가 됐다. 남성으로 성전환한 것. 이름 역시 엘리엇 페이지로 바꾼 그는 자신을 지칭할 때 '그(he)'나 '그들(they)'을 사용해달라고 했다.

엘렌 페이지에서 엘리엇 페이지가 된 그는 1일(현지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 등 SNS를 통해 "내가 트랜스젠더라는 사실을 여러분과 공유하고 싶다"며 "나를 가리키는 대명사는 '그'(he)·'그들’(they)'이고, 내 이름은 엘리엇 페이지"라고 밝혔다.

페이지는 "지금 매우 행복하다. 내가 트랜스젠더라는 것을 사랑한다. 그리고 퀴어인 것을 좋아한다. 더 가까이 내 자신을 붙잡고 내가 누구인지 온전히 포용할수록, 더 꿈을 꿀수록 내 마음은 더 커지고 번창한다"고 전했다.

또한 그는 소외당하고 괴롭힘에 노출된 트렌스젠더를 위해 "당신을 보고, 당신을 사랑하고, 이 세상을 더 좋게 바꾸기 위해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하겠다"며 응원했다.
사진=엘리엇 페이지 인스타그램
사진=엘리엇 페이지 인스타그램
앞서 페이지는 2014년 인권 포럼에서 자신이 동성애임을 고백했다. 이어 2018년, 8살 연하의 동성 연인인 엠마 포트너와 결혼했다.

미국 넷플릭스는 그의 출연작 '엄브렐러 아카데미'의 출연자 이름을 이미 엘렌 페이지에서 엘리엇 페이지로 바꿨다. 또한 넷플릭스는 SNS 계정을 통해 "우리는 우리의 슈퍼히어로가 자랑스럽다. 우리는 엘리엇을 사랑한다. 돌아온 시즌3가 기대된다"고 페이지에게 메시지를 보내기도 했다. 국내 주요 포털사이트인 네이버와 다음의 프로필에도 그의 이름이 엘리엇 페이지로 변경됐다.

그러나 페이지는 아직 남성으로 성전환한 모습을 SNS로 공개하진 않아 그가 성전환의 어느 단계인지 궁금증을 낳고 있다. 앞으로의 배우생활에 대해서도 대중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엄브렐러 아카데미' 스틸 / 사진제공=넷플릭스
'엄브렐러 아카데미' 스틸 / 사진제공=넷플릭스
네티즌들은 "엘리엇 페이지라는 사람 용감하고 맛있다", "정체성을 밝힌다는 게 대단하다", "쉽지 않은 결정을 내린 그를 지지한다", "언니일 때도 좋았지만 미련 없이 오빠라고 부르겠다" 등 응원했다. 한편으로는 여성일 때 동성 연인과 결혼한 그에 대해 "그럼 엘리엇 페이지는 이성애자인 건가"라며 의문을 표하기도 했다.

캐나다 출신인 페이지는 1997년 영화 '핏 포니'로 데뷔했다. 그는 영화 '주노'에서 10대 미혼 임산부를 연기해 아카데미 여우주연상 후보에 올랐다. 또한 영화 '인셉션'과 '엑스맨'에 출연하며 이름을 알렸다. 최근에는 넷플릭스를 통해 방영된 드라마 시리즈 '엄브렐러 아카데미'에서 주연배우로 활약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