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신혜, 코로나 검사 결과 음성
예정된 인터뷰 일정 차질 없이 소화
'시지프스' 보조 출연자 확진에 자발적 검사
배우 박신혜 / 사진제공=솔트엔터테인먼트
배우 박신혜 / 사진제공=솔트엔터테인먼트


배우 박신혜가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박신혜 소속사 솔트 엔터테인먼트는 24일 "박신혜가 지난 23일 코로나19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아 스케줄을 정상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이에 이날 박신혜는 오는 27일 넷플릭스 공개를 앞둔 영화 '콜'의 인터뷰 일정을 정상적으로 소화했다.

이날 인터뷰에서 박신혜는 "긴장하기도 했다. 그날 저는 촬영은 없었지만 혹시 모를 상황에 대비해 검사를 받았다. 음성 판정을 받아 다행이다"고 말했다. 또한 "(드라마 '시지프스: 더 미스') 촬영이 일주일 정도 남았다. 상황에 맞게 잘 대처하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앞서 박신혜가 주연하는 JTBC 새 드라마 '시지프스: 더 미스'의 보조 출연자 한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박신혜는 확진자와 동선이 겹치지는 않았지만 만일을 대비해 자발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