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사진=뉴에라 프로젝트 인스타그램
임영웅./ 사진=뉴에라 프로젝트 인스타그램


트로트 가수 임영웅이 핑크색 슈트도 찰떡같이 소화했다.

지난 21일 뉴에라프로젝트 미스터트롯 인스타그램에는 "사랑의 콜센타 사서함 20호. 사랑은 연필로 쓰세요. 오프닝 송 비하인드 영웅"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이 올라왔다.

사진 속 임영웅은 마이크를 한 손으로 받친 귀여운 포즈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아무나 입기 힘든 핑크색 슈트를 찰떡같이 소화하며 매력을 발산했다.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1위를 차지하며 존재감을 알린 임영웅은 '사랑의 콜센타', '뽕숭아학당' 등 여러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약중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