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현희와 시아버지./ 사진=제이쓴 인스타그램
홍현희와 시아버지./ 사진=제이쓴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홍현희의 남편 제이쓴이 화목한(?) 일상을 공개해 팬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제이쓴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빠 또 미안해. 나도 또 이럴 줄 몰랐지 뭐야"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홍현희가 시아버지의 등 위에 올라가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제이쓴의 아버지는 어린 손녀를 등에 태워주며 놀아줬고, 이를 본 홍현희가 똑같이 따라한 것.

시아버지는 웃는 듯 우는 표정을 지어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제이쓴은 이 사진에 #실핏줄 #비로소 화목한 가족이 보입니다 라는 해시태그를 달았다.

홍현희와 제이쓴은 2018년 결혼했다. 여러 방송 프로그램에서 화목한 부부의 모습을 보이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