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강다니엘 / 사진 = 커넥트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강다니엘 / 사진 = 커넥트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강다니엘이 '무비데이'에 함께 영화 보고 싶은 스타 1위에 올랐다.

지난 10월 15일부터 11월 12일까지 세븐에듀가 6,822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진행한 결과 '무비데이'에 함께 영화 보고 싶은 스타 1위로 강다니엘(3,798명, 55.7%)이 선정됐다.

강다니엘에 이어 공유(1,722명, 25.2%)가 2위를 차지했으며 그 외 박보검(695명, 10.2%), 이승기(405명, 5.9%)가 각각 3, 4위를 차지했다.

'무비데이'는 11월 14일로, 연인을 비롯해 친구나 가족들과 영화를 보는 날이다.

강다니엘은 엠넷(Mnet) ‘프로듀스 101-시즌 2’가 배출한 프로젝트 그룹 워너원의 멤버로 특유의 멍뭉미와 치명적인 섹시미로 국민 프로듀서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으며 화려하게 데뷔했다. 솔로로 데뷔한 후에는 장르의 폭을 넓히며 아티스트로서의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하고 있다.

한편 지난해 8월 열애를 인정한 강다니엘과 트와이스 지효는 공개 연애 1년여 만에 열애의 마침표를 찍었다. 이유는 연예 활동에 집중하느라 만남이 줄어들면서 사이가 소원해졌기 때문으로 전해졌다.

강다니엘은 새 앨범을 준비 중이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