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혜, SNS 통해 근황 공개
떨어진 래미네이트 인증
"많이 놀랐다"
/사진=이지혜 인스타그램
/사진=이지혜 인스타그램


가수 이지혜가 게장을 먹던 중 응급상황을 맞았다.

이지혜는 19일 자신의 SNS 계정에 "나와 오랜 시간 함께한 라미. 이제 보내줄게"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이지혜 인스타그램
/사진=이지혜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에는 투명 봉지에 담겨있는 래미네이트를 들고 있다. 이지혜는 "응급상황 많이 놀랐다. 양념게장. 날 긴장시키는 라미. 그냥 맛있게 먹었을 뿐이고. 영원한 건 없구나"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이며 상황을 설명했다.

한편 이지혜는 예능 '지혜로운 소비생활', '언니한텐 말해도 돼', '트로트의 민족'에 출연 중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