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박기획 대표 지미 유가 17일 오전 서울 상암동 MBC에서 진행되는 MBC 음악프로그램 '쇼!음악중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TEN 포토] 신박기획 대표 지미 유 '환불원정대 잘 부탁드려요'


데뷔곡 '돈 터치 미'는 '개성 있는 삶을 살아야만 하고 존중 받아야 한다'는 의미를 담은 곡이다. 신박기획의 대표이자 제작자인 지미 유(유재석)가 국내 최고의 걸그룹 히트곡 제조기 블랙아이드필승(최규성, 라도)과 합작을 이뤄내며 탄생시켰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