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BTS),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등이 소속된 소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가 오늘(15일) 증시에 입성한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빅히트는 15일 오전 9시 증시 개장과 함께 유가증권시장에서 거래를 시작한다.

이날 오전 8시 30분부터 9시까지 호가를 접수해 공모가의 90∼200% 범위에서 시초가가 정해진다. 따라서 공모가가 13만 5000원인 빅히트의 시초가는 12만1500원∼27만원 사이에서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방탄소년단이 글로벌 슈퍼 스타로 성장하면서 빅히트의 행보 역시 모두가 주목하는 부분. 이에 시장은 빅히트가 상장 첫날 공모가 2배에 시초가를 형성하고서 상한가로 치솟는 '따상'이 가능할지 주목하고 있다.

빅히트 상장기념식은 이날 오전 8시 50분부터 거래소 로비에서 열린다. 행사는 빅히트 유튜브 채널로 전 세계에 온라인 생중계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