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MBC '놀면 뭐하니' 엄정화
사진=MBC '놀면 뭐하니' 엄정화


가수 겸 배우 엄정화가 환불원정대 만옥으로 가요계를 휩쓴 디바의 진면모를 드러냈다.

지난 10일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환불원정대의 데뷔곡 '돈 터치 미(DON’T TOUCH ME)' 녹음 현장이 공개됐다. 과거 수술로 성대가 상한 엄정화는 녹음에 앞서 노영주에게 보컬 트레이닝을 받았고, 오랜만에 진행되는 녹음임에도 불구 프로다운 모습과 인상적인 음색으로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엄정화는 보컬 트레이닝에 앞서 과거 힘들었던 시간에 대한 이야기를 꺼내며, 녹음에 대한 걱정을 내비친 것도 잠시, 엄정화는 성대 풀기부터 차분히 연습에 들어갔다. 계속되는 연습을 통해 그간 잘 되지 않았던 자신의 최애 음역대이자 엄정화의 목소리를 가장 돋보이게 했던 '파, 솔, 라' 음역대가 성공하자 감동의 눈물을 흘렸고, "제가 너무 방법을 못 찾아봤던 것 같다. 못한다고만 생각했던 게 너무 부끄럽다"며 걱정했던 것과는 달리 안정적으로 나오는 목소리에 안도와 기쁨을 표해 시청자들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이후 본격적인 녹음을 시작한 엄정화는 커지는 긴장감과 부담감으로 인해 다시 '파, 솔, 라'음역대의 벽에 부딪히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엄정화는 포기하지 않고 유재석이 소개해준 보컬 코치 노영주와 다시 연습에 매진, 자신감을 되찾고 녹음실로 다시 돌아왔을 때는 '파, 솔, 라' 음역대 뿐만 아니라 독보적인 음색과 실력으로 고음까지 시원하게 내뱉으며 레전드 다운 면모를 선보여 모두의 감탄을 불러일으켰다.

뿐만 아니라 목이 풀린 후 라도의 디테일한 디렉까지 척척 해내며 곡의 완성도를 높임과 동시에 가요계 레전드 다운 실력을 자랑하며 성공적으로 녹음을 마쳤다.
'놀면 뭐하니' 환불원정대 / 사진제공=MBC
'놀면 뭐하니' 환불원정대 / 사진제공=MBC
이처럼 엄정화는 어려움이 닥쳐도 절대 포기하지 않는 프로다운 모습과 열정으로 시청자들에게 큰 여운과 감동을 선사했다. 또한, 수많은 명곡을 보유함과 동시에 많은 후배 가수들의 롤모델로 꼽히는 엄정화답게 듣고만 있어도 마음을 동요하게 만드는 매력적인 음색과 명불허전의 실력을 뽐내 "역시 엄정화"라는 찬사가 쏟아지고 있다.

특히 엄정화의 인상적인 목소리로 완성된 '돈 터치 미'는 공개와 동시에 각종 음원차트 정상을 석권했다. 생애 첫 그룹 활동에 나선 엄정화가 환불원정대를 통해 앞으로 보여줄 무대와 음원차트 석권에 이어 달성할 또 다른 기록들에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