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현정 /사진=고현정 팬클럽
고현정 /사진=고현정 팬클럽


배우 고현정(50)이 세월을 잊은 방부제 미모로 이목을 끌고 있다.

최근 고현정 팬카페 피누스 측은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에 고현정의 사진을 게재했다.

피누스는 "오늘자 배우님 근황"이라며 "피누스님들의 응원에 늘 힘내고 계신다고 안부 전하셨다"고 전했다.
사진에서 고현정은 자연스럽게 컬된 헤어와 민낯에서 독보적인 미모를 뽐냈다.

고현정은 2019년 KBS2 '동네변호사 조들호2'에 이자경 역으로 출연해 소름끼치는 연기를 선보였다.


김예랑 기자 nora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