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서 활동 중 아이돌?
아이돌 멤버, 원정도박혐의
"도박목적 출국 아니었다"
'뉴스데스크' / 사진 = MBC 영상 캡처
'뉴스데스크' / 사진 = MBC 영상 캡처


'뉴스데스크'가 일본에서 활동 중인 아이돌 멤버 2명이 필리핀 원정도박 혐의로 조사를 받았다고 전했다.

14일 방송된 MBC '뉴스데스크'에는 일본에 진출해 활동 중인 아이돌 그룹 멤버 2명이 해외 원정도박을 했다고 보도했다. '뉴스데스크'에 따르면, 이들은 2016년부터 2018년까지 필리핀에서 도박을 한 혐의다.

경찰은 지난주 초, 두 사람을 소환해 도박 경위 등을 조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경찰 조사에서 도박 목적으로 출국한 것이 아니라 필리핀에 갔다가 우연히 도박을 하게 된 것이라는 취지로 진술했다.

지금까지 확인된 도박 횟수는 1~2차례이지만 판돈이 많게는 5000만원에 달한다고도 덧붙였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