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희진, tvN '악의 꽃' 출연
연쇄살인범의 딸이자 이준기 누나 役
"잊지 못할 것"
/사진=장희진 인스타그램
/사진=장희진 인스타그램


배우 장희진이 tvN 수목드라마 '악의 꽃' 마지막 촬영을 인증했다.

장희진은 14일 자신의 SNS 계정에 "악의 꽃 마지막 촬영을 마치면서 ㅎㅎ 다들 너무 수고하셨습니다~잊지 못할 거에요. 마스크는 촬영 중에만 살짝 벗어두었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3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장희진은 양손에 꽃다발과 자신의 모습이 그려진 그림을 든 채 살짝 미소짓고 있다.
/사진=장희진 인스타그램
/사진=장희진 인스타그램
이어진 사진에서 장희진은 '악의 꽃'에 함께 출연 중인 배우 이준기와 나란히 서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두 사람의 다정한 모습이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게시물을 본 배우 이준기는 "이번에도 최선을 다하는 모습 감동이었어. 너무 고생 많았어"라는 댓글을 남겨 눈길을 끌었다.

'악의 꽃'은 사랑마저 연기한 남자 백희성(이준기 분)과 그의 실체를 의심하기 시작한 아내 차지원(문채원 분)이 외면하고 싶은 진실 앞에 마주 선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장희진은 극 중 연쇄살인범의 딸이자 도현수(이준기 분)의 누나 도해수 역으로 열연 중이다.

한편 '악의 꽃'은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 50분 방영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