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소연, 송재희 향한 애정 과시
"매일 붙어있으니 기분이 어때?"
사진=지소연 인스타그램
사진=지소연 인스타그램


배우 지소연이 남편 송재희과 알콩 달콩한 시간을 보냈다.

지소연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짝꿍 아 이렇게 매일 매일 붙어있으니 기분이 어때? 카메라 속에 그대는 엄청 신이 나 보이는구나~ #우리애기착하지포즈 #둘이서잘놀아요 #오늘아닙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과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지소연과 송재희는 후드티셔츠를 입고 커플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다. 지소연은 송재희 어깨에 팔을 올린 채 사랑스런 눈빛으로 바라보고 있고, 송재희는 눈을 감은 채 지소연에게 기대 시선을 사로잡는다.

지소연은 송재희와 2017년 결혼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